Home > 알림마당 > 완도지부소식
등록시간: 2008년05월28일 09시21분    관리자   홈페이지: -   조회 : 2454  
 [성명서] 전남도지사는 부당노동행위 인정하고 단체교섭에 나서라!

HTML Document

전남도지사는 부당노동행위 인정하고 단체교섭에 나서라!


공무원노동조합 전남연맹․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전남본부․전국민주공무원노조 전남본부(이하 전남지역 공무원노동조합 협의회)는 전라남도(이하 박준영 도지사)와 관계에서 가능한 한 대화와 타협을 통해 모든 문제를 해결하려는 발전적 노사관계를 지향하여 왔다.


지난 법외노조시절 불법단체라는 말도 안 되는 논리로 6년이 넘게 만남자체를 거부하면서 “설립신고하면 모든 만남과 교섭에 임하겠다”고 입버릇처럼 되뇌였다.


이에 공무원노동조합 전남연맹은 헌법과 공무원노조법에 의거 지난 3월 20일 조합원의 의견을 담은 단체협약요구서를 전달하였고 성실하게 교섭에 임해줄 것을 요구 하였다. 그러나 박준영 도지사는 정당한 사유 없이 교섭을 거부하면서 궁색하게 했던 변명이 고작 “부당노동행위로 판명될시 교섭에 임하겠다”는 것이었다. 이제 지방노동청으로부터 부당노동행위로 판명된 마당에 무슨 구실을 찾아 또다시 교섭을 회피할지 세간의 관심거리가 되고 있다.


어디 이뿐인가? 합법적으로 노동조합이 설립되면 상견례는 기본이다. 구조조정과 탄압을 주도하고 있는 행정안전부도 그 정도는 한다. 우리는 박준영 도지사의 말도 안 되는 노동관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


우리가 요구하고 있는 단체교섭은 누구로부터 주어지기 이전에 노동자가 가지는 천부적 권리로 헌법이 규정하고 있다. 박준영 지사가 현재 자행하고 있는 행위는 명백하게 기본권을 유린하는 행위로 절대 용납될 수 없다.


박준영 지사는 이제라도 우리를 더욱 분노케 하지 말고 대화와 타협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방향으로 노동관을 바꾸고 열린 생각으로 단체교섭에 성실히 응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는 바이다.


만일 우리의 지극히 정당한 요구가 묵살될 경우에는 정상적인 대화의 의지가 없는 것으로 간주하여 시대의 대세에 역행하는 박준영 지사의 만행을 만천하에 알리고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하는 강력한 투쟁에 직면하게 될 것이며 이로 인하여 발생되는 모든 상황과 사태의 책임은 전적으로 박준영 전남도지사에게 있다는 것을 밝혀두는 바이다.

2008. 5. 21

공무원노동조합전남연맹

전국공무원노동조합전남지역본부

전국민주공무원노동조합전남지역본부


       
[ 전체 총 : 247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13 페이지 ]
  [사진] 상식을 벗어난 완도군지부 사무실 강제 폐쇄현장   09월29일 2536
246   완도군은 인권침해행위 즉각 중단하라   02월03일 4824
245   완도군수는 업무추진비 열람을 즉각 허용하라   02월03일 4247
244   완도지부 4기 출범식을 11월에 갖고자 합니다   10월16일 4439
243   [당선소감] 통합으로 화합의 장을 만들겠습니다.   09월03일 4943
242   전국민주공무원노동조합 완도군지부 임원선거 당선인 결정 공고   08월31일 5364
241   완도군지부 임원 선거 투표방식 공지   08월25일 1830
240   완도군지부 제4기 임원선거 선거인명부 열람   08월17일 2026
239   전국민주공무원노동조합 완도군지부 임원선거 공고   07월30일 1784
238   화합을 위한 통합....함께 만들어 갑시다.   07월16일 1368
237   중앙노동위원회 "완도군 부당노동행위" 판결   07월16일 1471
236   5월 5일 어린이날 행사   05월07일 1755
235   전국민주공무원노조 완도군지부 임원선거 공고   02월02일 2180
234   전국민주공무원노조 완도군지부 비상대책위원회 구성 공고   02월02일 1981
233   [성명서] 후코이단 사업 관련 그 진실을 한 점 의혹이 없이 철저히 밝혀라 !   09월11일 2297
232   [성명서] 전남도지사는 부당노동행위 인정하고 단체교섭에 나서라!   05월28일 2455
231   전남지역공무원노동조합협의회(전공협) 결성   05월28일 2214
230   [성명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두 공직자는 책임지고 스스로 물러나야...   11월01일 3360
229   10월 18일자 완도군 인사에 관하여   10월29일 3479
228   [공고] 완도군지부진로 결정을 위한 조합원 총투표 공고   05월14일 3509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

Powered by CiCLife Copyright (c) 2004 전국민주공무원노동조합 전남지역본부 완도군지부 All right reserved.
전라남도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39-11번지 3층 전화번호 : 061)555-5358
관리자모드